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글보기
[공감신문] 외식업도 ‘기술력 시대’, 프랜차이즈 창업 브랜드 ‘부엉이돈가스’ 주목하는 이유
이름 : 부엉이돈가스(kmh1001@owlscutlet.co.kr). 작성일 : 2019-01-28. 조회수 : 133.

외식업도 ‘기술력 시대’, 프랜차이즈 창업 브랜드 ‘부엉이돈가스’ 주목하는 이유
불황 속, 지나친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한 돈가스전문점 ‘부엉이돈가스’ 기술력 주목

 

 

58881_89225_223.jpg

 

요즘 시대에 남다른 기술력은 생존을 위한 필수 요소로 자리잡고 있다. 불황 속 경쟁이 치열한 외식업 창업 시장도 마찬가지다. 프랜차이즈 창업은 개인 자영업의 시행착오를 줄여주고 본사의 전문적인 지원과 관리가 이뤄진다는 점에서 유리한 요소를 많이 가지고 있다.

하지만 그저 프랜차이즈 창업 브랜드라고 해서 남다른 기술과 차별성을 갖추고 있지는 않다. 이런 가운데 주목받는 외식업 창업 브랜드가 ‘부엉이돈가스’다.

돈가스 창업의 새로운 패러다임 ‘부엉이돈가스’는 매장 론칭 단계에서부터 기술력 향상에 힘을 쏟아 완성도 높은 브랜드로 평가 받는 중이다. 외식업 창업에서 기술력이라고 한다면, 먼저 안정적인 수익구조를 바탕으로 효율적인 매장 경영 관리시스템으로 이어나가는 것을 말할 수 있다.

‘부엉이돈가스’는 합리적인 원가 구성과 빠른 테이블 회원으로 수익률을 극대화 한다. 짧은 조리 시간, 빠른 테이블 회전, 원가 비용 최적화로 고수익률을 창출하는 것이다. 또 장기적인 수퍼바이징, 차별화된 프로모션, 체계적인 교육의 3박자를 통해 가맹점 운영의 최적화를 도모하고 있다.

성공적인 매장 경영을 위한 최적의 밀착형 수퍼바이징 프로그램을 실행중인 셈이다. 뿐만 아니라 전문 주방장이 필요 없는 퀵 조리 시스템을 구현, 간편하고 손쉬운 매뉴얼을 활용한 조리시스템을 완성시켰다. 돈육과 소스를 원팩시스템으로 개발해 간편 조리가 가능한 대목이다.

여기에 프리미엄 국내산1등급 돈육을 비롯한 양질의 식자재를 매일 공급하고 있는데, No.1 물류사와 업무제휴를 통한 전국 배송망 구축이 바탕에 있기에 가능하다. 아울러 본사 R&D팀의 전문 셰프진들이 고객 선호와 트렌드를 감안해 정기적인 신 메뉴를 출시, 까다롭고 예측이 불가능한 요즘 소비자 입맛을 충족시킬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처럼 ‘부엉이돈가스’는 가맹점의 수익구조에 대한 체계화 및 간편한 매장 운영의 실현, 신 메뉴 출시 등에 따른 맛의 구현으로 벌써 업계에서 남다른 기술력을 자부하지만, 또 다른 무기도 보유 중이다.

각 매장별로 건강한 식사를 즐길 수 있는 힐링 공간을 컨셉화 하면서 맞춤형 인테리어를 도입한 것이다. ‘스텐다드’, ‘고베’, ‘프리미엄’ 모델 등 각 매장 별로 세 가지 컨셉을 통해 각각 개성이 뚜렷하면서 심플하고 모던한 유러피언, 일본풍의 이국적 분위기를 느끼기에 충분하다.

‘부엉이돈가스’의 관계자는 “너무나 치열해진 경쟁 탓에 외식업 창업시장 또한 나름의 기술력 없이는 생존하기 힘든 구조가 됐다”면서, “’부엉이돈가스’는 론칭단계부터 체계적인 기술화를 바탕으로 수익 창출을 이뤄나가는 중으로, 이는 가맹점 활성화 및 투자비용 회수 및 매출상승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도출하면서, 경쟁력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부엉이돈가스’ 관련 자세한 문의는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하면 된다.


인터넷뉴스팀  news@gokorea.kr

 

버튼
  •